미 신규실업수당 청구 22만1천건…예상치 소폭 하회
미 신규실업수당 청구 22만1천건…예상치 소폭 하회
  • 이지헌
  • 승인 2024.04.04 2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신규실업수당 청구 22만1천건…예상치 소폭 하회

(뉴욕=연합뉴스) 이지헌 특파원 = 미 노동부는 지난주(3월 24일∼30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한 주 전보다 9천건 늘어난 22만1천건으로 집계됐다고 4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21만3천건)에 조금 못 미치는 수준이다.

직전 주간 청구 건수는 21만2천건으로 2천건 상향 조정됐다.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지난해 7월 이후 감소세를 보이다가 작년 9월 중순 이후 20만건대 언저리에서 등락을 거듭하고 있다.

최소 2주 이상 실업수당을 신청하는 '계속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3월 17∼23일 주간 179만1천건으로 한 주 전보다 1만9천건 감소했다.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노동시장 과열이 인플레이션 고착화를 초래할 수 있다고 보고 고용 관련 지표를 눈여겨보고 있다.

미국 상점에 부착된 구인 광고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pan@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