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8년 집권' 캄보디아 훈센, '국가서열 2위' 상원의장 맡아
'38년 집권' 캄보디아 훈센, '국가서열 2위' 상원의장 맡아
  • 박진형
  • 승인 2024.04.04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8년 집권' 캄보디아 훈센, '국가서열 2위' 상원의장 맡아

'38년 집권' 캄보디아 훈센, 상원의장 맡아
(프놈펜 신화=연합뉴스) 3일(현지시간) 캄보디아 의회에서 훈 센 전 총리가 상원 회의에 참석했다. 그는 이날 상원의장으로 선출됐다. 2024.4.4

(하노이=연합뉴스) 박진형 특파원 = 38년간 캄보디아를 다스린 후 지난해 물러난 훈 센(72) 전 총리가 국가 의전 서열 2위인 상원의장직에 올랐다.

4일(현지시간)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훈 센 전 총리는 전날 상원의원들의 투표 결과 만장일치로 상원의장에 선출됐다.

앞서 지난 2월 열린 상원 선거에서 집권 캄보디아인민당(CPP)은 58석 중 55석을 석권했다.

상원의장은 국왕에 이은 의전 서열 2위로 국왕 부재 시 국가원수 역할을 대행한다.

그는 상원의장으로 뽑히자 "이렇게 높은 자리에 앉는 것은 처음"이라면서 영예에 감사한다고 밝혔다.

또 상원의장직을 캄보디아의 외교적 발전을 위해 쓰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상징성이 큰 자리를 맡은 만큼 앞으로도 막후에서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할 것으로 보인다.

훈 센 전 총리는 작년 8월 총선이 끝나자 총리직을 장남인 훈 마넷(47)에게 물려줬다.

jhpark@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