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외경제자문회의 출범…최상목 "현실 명확히 이해하고 대비"
대외경제자문회의 출범…최상목 "현실 명확히 이해하고 대비"
  • 박재현
  • 승인 2024.04.04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외경제자문회의 출범…최상목 "현실 명확히 이해하고 대비"

최상목 부총리, 제1차 대외경제자문회의 주재
(서울=연합뉴스)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차 대외경제자문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4.4.4 [기획재정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세종=연합뉴스) 박재현 기자 = 글로벌 불확실성에 따른 전략적 대응 방안을 논의하는 비상설 회의체인 '대외경제자문회의'의 첫 회의가 열렸다.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4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1차 대외경제자문회의를 개최하고 글로벌 경제전문가들과 주요 대외경제 현안을 논의했다.

회의에는 서정건 경희대 교수, 박승찬 용인대 교수, 강준영 한국외대 교수 등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대외경제자문회의는 최근 급증하는 전 세계 불확실성에 대응해 전략적 대응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목적으로 국내외 석학들로부터 의견을 경청하고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새로 구성됐다.

첫 회의는 글로벌 경제 현안 및 우리의 대외정책 방향을 주제로 열렸다.

회의를 주재한 최 부총리는 "전 세계 정치경제 환경에 우리 경제가 적지 않은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는 상황에서 현실을 명확히 인식하고 철저하게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전문가들은 전 세계 정치경제 환경의 복잡성에 공감하며 현명한 정책 결정이 중요한 상황임을 강조하면서 정기적인 자문회의 개최를 통한 지속적인 소통을 제안했다.

기재부는 향후 분기별로 정례회의를 개최하고, 중요한 대외 현안이 있을 때마다 수시로 관련 전문가를 초청해 회의를 연다는 방침이다.

trauma@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