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69% '기시다 정치자금 문제 대응'에 부정 평가
일본인 69% '기시다 정치자금 문제 대응'에 부정 평가
  • 경수현
  • 승인 2024.02.13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K 여론조사…내각 지지율은 25%에 그쳐

일본인 69% '기시다 정치자금 문제 대응'에 부정 평가

NHK 여론조사…내각 지지율은 25%에 그쳐

(도쿄=연합뉴스) 경수현 특파원 = 일본 집권 자민당의 정치자금 스캔들에 대한 기시다 후미오 총리의 대응이 부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는 여론 조사 결과가 나왔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UPI=연합뉴스 자료사진]

NHK방송은 지난 10일부터 사흘간 18세이상 1천215명을 설문 조사한 결과 자민당 파벌의 정치자금 문제에 대한 기시다 총리의 대응을 '평가한다'고 긍정적인 반응을 보인 응답자는 23%에 그쳤다고 13일 보도했다.

반면 '별로 평가하지 않는다'(36%)거나 '전혀 평가하지 않는다'(33%)는 부정적인 응답자는 69%에 달했다.

자민당이 자체로 마련한 '정치개혁 중간 정리안'에 대해서도 긍정적인 응답은 36%에 그쳤고 57%가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자민당은 파벌을 자금 모집과 인사 추천 기능이 없는 '정책집단'으로 변모시키고 파벌의 자금 조달용 행사인 '파티'를 금지하는 내용의 정치개혁안을 지난달 내놨다.

이번 여론조사에서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이끄는 내각 지지율은 25%로 한 달 전 조사치보다 1%포인트 떨어졌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률은 58%로 2%포인트 높아졌다.

evan@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