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현, PGA 투어 조조 챔피언십 출전 자격 획득
박상현, PGA 투어 조조 챔피언십 출전 자격 획득
  • 김동찬
  • 승인 2019.10.13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현, PGA 투어 조조 챔피언십 출전 자격 획득

드라이버 티샷치는 박상현
(서울=연합뉴스) 18일 오전 인천시 서구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에서 열린 '제35회 신한동해오픈' 연습라운드 중 박상현이 15번홀 드라이버 티샷하고 있다. 2019.9.18

[신한금융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박상현(36)이 24일 일본 지바에서 개막하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조조 챔피언십(총상금 975만달러) 출전 자격을 확보했다.

PGA 투어와 일본프로골프 투어(JGTO)가 공동 주관하는 이 대회에는 13일 끝나는 JGTO 브리지스톤 오픈 결과까지 더해 JGTO 2019시즌 상금 순위 상위 7명에게 조조 챔피언십 출전 자격을 부여한다.

그런데 13일로 예정된 브리지스톤 오픈이 태풍 하기비스의 영향으로 취소되면서 12일까지 결과로 JGTO 몫의 출전 선수 10명이 확정됐다.

총 78명이 출전하는 올해 조조 챔피언십에는 브리지스톤 오픈까지 JGTO 상금 순위 상위 7명과 브리지스톤 오픈 상위 3명 등 10명이 JGTO 몫으로 나간다.

박상현은 상금 순위 5위 자격으로 7위인 재미교포 김찬과 함께 올해 조조 챔피언십에 출전하게 됐다.

박상현은 17일 제주도에서 막을 올리는 PGA 투어 더 CJ컵(총상금 975만달러)에도 세계 랭킹 한국 선수 상위 자격으로 출전한다.

올해 신설된 조조 챔피언십에는 타이거 우즈(미국),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등이 나오고 한국 선수로는 박상현 외에 안병훈(28), 임성재(21), 강성훈(32), 김시우(24)가 출전한다.

emailid@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