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 한국 종전선언 제안 높이 평가"…한러 북핵 수석대표 회담
"러, 한국 종전선언 제안 높이 평가"…한러 북핵 수석대표 회담
  • 유철종
  • 승인 2021.10.14 2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러 노규덕 본부장, 러측 모르굴로프 차관과 평화프로세스 재개 논의

"러, 한국 종전선언 제안 높이 평가"…한러 북핵 수석대표 회담

방러 노규덕 본부장, 러측 모르굴로프 차관과 평화프로세스 재개 논의

한러 북핵 수석대표 회담
(모스크바=연합뉴스) 14일(현지시간) 모스크바 외무부 영빈관에서 회동한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왼쪽)과 이고리 모르굴로프 러시아 외무차관. [주러 한국대사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 측이 북미·남북 대화 등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조기 재가동을 위한 한국 정부의 '종전 선언' 제안을 높이 평가하고 지지 입장을 표명했다고 방러 중인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14일(현지시간) 밝혔다.

노 본부장은 이날 모스크바에서 러시아 측 북핵 6자회담 수석 대표인 이고리 모르굴로프 외무차관과 회담한 뒤 현지 한국특파원단에 회담 결과를 설명하며 이같이 전했다.

모르굴로프 차관은 "러시아 정부는 한국의 종전선언 제안을 신뢰 구축조치로써 높이 평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노 본부장은 소개했다.

그러면서 종전 선언 구상이 잘 이행됐으면 좋겠다는 입장도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 본부장은 "이번 러시아 측과의 회담을 통해 한러 양국이 북핵 대화 재개가 필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우리 대북 정책에 대한 러시아 정부의 지지를 확인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아울러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전을 위해 러시아 정부가 건설적 역할을 할 의지가 있음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러시아는 그동안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상임이사국이면서 북한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는 특수한 지위를 이용해 한반도 평화 정착 협상에 적극적 역할을 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왔다.

노 본부장은 북한과의 대화 재개가 시급하다는 관련국들의 공통된 인식이 있는 만큼이를 위해 미국 측과의 협의를 속도감 있게 추진하는 동시에 러시아, 중국 등 다른 주요국들과도 폭넓은 협의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외교부는 보도자료를 통해 노 본부장이 이날 회담에서 한반도 상황의 안정적 관리 필요성과 조속한 대화 재개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러시아 측의 건설적 협력을 당부했다고 전했다.

한러 북핵 수석대표인 노 본부장과 모르굴로프 차관 간 회담은 이날 낮 모스크바 시내 영빈관에서 오찬을 겸해 약 3시간 동안 진행됐다.

노 본부장의 이번 방러는 지난 8월 말 모르굴로프 차관의 방한에 대한 답방 형식으로 이루어졌다.

cjyou@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