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도심 보행로 '세종대로 사람숲길' 1.55㎞ 완공
서울 도심 보행로 '세종대로 사람숲길' 1.55㎞ 완공
  • 김지헌
  • 승인 2021.05.0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도심 보행로 '세종대로 사람숲길' 1.55㎞ 완공

시청에서 바라본 세종대로 사람숲길 풍경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세종대로사거리에서 서울역까지 이어지는 보행로 '세종대로 사람숲길'을 완공했다고 5일 밝혔다.

총연장 1.55㎞의 이 길은 지난해 7월 착공해 9개월 만에 완성됐다. 세종대로 일대 도로를 기존 9∼12차로에서 7∼9차로로 줄이고 보행로 폭을 최대 12m로 늘렸다.

차도 축소로 생긴 보행공간은 1만3천950㎡로, 서울광장 면적 6천449㎡의 배 이상이다.

차도로 둘러싸여 단절된 교통섬 같았던 숭례문 옆에도 500㎡ 규모의 보행 공간이 생겼다. 덕수궁 대한문 앞 광장은 기존 580㎡에서 1천30㎡로 넓혔다.

완공과 함께 '사람숲길 도보해설관광 코스'를 시범 운영한다. 청계광장에서 덕수궁, 숭례문을 지나 서울역까지 약 2.8㎞ 거리를 2시간 30분간 걷는 경로다.

이 구간 차량 평균 통행 속도는 2019년 시속 21.7㎞에서 올해 4월 시속 21.6㎞로 큰 변동이 없었다고 시는 전했다.

백호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세종대로 사람숲길을 시작으로 도심 전체를 푸른 숲길로 연결하겠다"고 말했다.

jk@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