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일레븐, 삼성바이오와 면역항암제 위탁개발생산 계약
바이오일레븐, 삼성바이오와 면역항암제 위탁개발생산 계약
  • 계승현
  • 승인 2020.10.19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오일레븐, 삼성바이오와 면역항암제 위탁개발생산 계약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프로바이오틱스 전문 기업 바이오일레븐은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와 3세대 면역항암제 'BN-101A' 위탁개발생산(CDO)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바이오일레븐은 삼성바이오로직스로부터 세포주 개발, 공정개발, 전임상·임상 시료 생산, 임상시험계획(IND) 제출 지원 등 서비스를 받는다. BN-101A는 암세포의 면역공격 회피인자(PD-L1)의 기능을 차단하고 항암 T 세포의 활성을 촉진하는 3세대 면역항암제다.

바이오일레븐은 올해 1월 항체 전문 공익 연구기관인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SKAI)으로부터 기술을 이전받아 BN-101A 상용화를 위한 연구개발에 집중해왔다. 오는 2022년 글로벌 임상 1상 시험을 할 예정이다.

바이오일레븐 연구소
[바이오일레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ey@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