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재검토위 새 위원장에 김소영 KAIST 교수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재검토위 새 위원장에 김소영 KAIST 교수
  • 조재영
  • 승인 2020.07.01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재검토위 새 위원장에 김소영 KAIST 교수

김소영 교수
[사용후핵연료관리정책 재검토위원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사용후핵연료 관리정책 재검토위원회 신임 위원장에 김소영 한국과학기술원(KAIST) 과학기술정책대학원 교수가 선출됐다.

재검토위는 1일 재적 위원 10명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임시회를 열어 김 교수를 새 위원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김 교수는 KAIST 과학기술정책대학원장, 한국 4차산업혁명정책센터장, 과기정통부 국가연구개발심의회 위원 등을 지냈다.

재검토위는 "김 교수가 연구개발 정책, 과학기술과 인문사회 융합 등 분야에서 다양한 연구업적 및 과제 수행, 강연 경험 등을 가지고 있다"면서 "재검토위를 이끌 경륜과 의견수렴 절차를 차질없이 진행시킬 수 있는 역량을 갖춘 전문가"라고 소개했다.

재검토위원회는 새 위원장이 선출됨에 따라 그간 위원회에서 논의 및 의결한 계획에 따라 의견수렴 절차를 차질없이 진행해나갈 방침이다.

아울러 필요한 세부사항 등에 대한 논의를 일관되게 이어나가기로 했다.

앞서 정정화 전 재검토위원장은 재검토위가 애초 대표성을 확보하지 못한 채 구성돼 공론화 과정이 파행을 겪고 있다며 지난 26일 자진해서 사퇴했다.

fusionjc@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