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금천구, 보도 장애인안전시설 정비
서울 금천구, 보도 장애인안전시설 정비
  • 임화섭
  • 승인 2020.05.24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금천구, 보도 장애인안전시설 정비

장애인안전시설 정비 후 '홈플러스 시흥점 앞 삼거리' 보도 모습
[서울 금천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보행약자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보도의 장애인안전시설을 정비한다고 24일 밝혔다.

금천구는 보도의 횡단보도 진행방향과 선형 점자블록의 방향을 일치시키고, 횡단보도 전체 경계석의 턱을 낮추며, 보도와 차도의 경계선에서 높이가 급격히 변하지 않도록 하는 턱낮춤 시설을 설치할 예정이다.

특히 금천구청역 삼거리 보도는 출·퇴근시 유동인구가 많은 주통행로인데도보도 위 점자블록과 턱낮춤 시설이 설치되지 않아 보행약자들이 종종 불편함을 겪어왔다는 게 금천구의 설명이다.

장애인안전시설 정비 전 '금천구청역 삼거리' 보도 모습
[서울 금천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구는 25일 금천구청역 삼거리 보도를 시작으로 금하로에 있는 보도 24곳을 올해 정비할 계획이다.

또 6월까지 '구도'(도로법상 구청장이 지정·고시하는 도로)의 보도에 대해 장애인안전시설 전수조사를 실시해, 노후했거나 파손된 점자블록과 방향이 잘못되거나 조잡하게 설치된 점자·선형 안전유도블록을 정비하고 횡단보도 턱낮춤 설치도 단계별로 추진할 예정이다.

금천구는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보도 장애안전시설을 시흥대로 등 시도상에서 약 185곳, 구도상에서 32곳 정비했다.

limhwasop@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