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용 수소 연료전지 출시 길 열려…산업융합 신제품 인증
가정용 수소 연료전지 출시 길 열려…산업융합 신제품 인증
  • 조재영
  • 승인 2020.05.24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정용 수소 연료전지 출시 길 열려…산업융합 신제품 인증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가정용 수소 연료 전지인 '고체산화물 연료전지 시스템'(SOFC·Solid Oxide Fuel Cell)이 시장에 출시될 길이 열렸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국내 업체가 개발한 SOFC에 '산업융합 신제품 적합성 인증'을 부여했다고 24일 밝혔다.

2014년 도입된 이 제도는 융합 기술이 적용된 새로운 제품이 기존의 인증을 받을 수 없을 때 별도 인증 기준을 마련해 부여하는 것으로, 신제품의 빠른 시장 출시를 돕는다.

사업자가 적합성 인증을 신청하면 해당 기관이 협의체를 구성, 인증 기준을 마련하는 신속 절차(패스트트랙)를 통해 6개월 이내 인증을 부여한다.

연료전지 발전원리
[국가기술표준원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이번에 인증받은 SOFC는 세라믹 전해질과 저가 촉매를 적용해 전력을 생산하는 친환경 발전 시스템으로, 기존 원료 전지보다 안전하고 원가 절감 효과가 커 차세대 수소 연료 전지로 평가받는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현재 'kW(킬로와트)급 건물용 고체산화물 연료전지' 사업을 통해 실증 사업을 진행 중이다. 서울시도 지난 3월 연면적 3천㎡ 이상 건물 신축 때 의무적으로 둬야 하는 신재생 에너지 장비 설치 가능 대상에 SOFC를 추가했다.

국가기술표준원은 "향후 수소 연료전지 시장이 빠르게 확대될 것"이라며 "이번 인증을 토대로 올해 하반기에는 고체산화물 수소 연료전지에 대한 KS표준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체산화물 연료전지시스템


[국가기술표준원 제공ㆍ재판매 및 DB 금지

fusionjc@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