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서울 확진자 2명 확인…누계 최소 764명
오늘 서울 확진자 2명 확인…누계 최소 764명
  • 임화섭
  • 승인 2020.05.23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서울 확진자 2명 확인…누계 최소 764명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23일 서울 관악구와 강북구에서 코로나19 신규환자가 발생한 것으로 집계됨에 따라 서울 발생 확진자 누계가 최소 764명으로 늘었다.

관악구 56번 확진자는 신원동에 사는 26세 남성이며, 이태원 클럽발 다차 감염자다.

그는 택시기사인 인천 미추홀구 24번 확진자(19일 확진)와 이달 9일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앞서 미추홀구 24번 환자는 아들인 21번 환자(19일 확진)와 함께 이달 6일 저녁에 미추홀구 비전프라자 2층에 있는 탑코인노래방에 갔다.

이 노래방은 학원 강사로부터 감염된 미추홀구 17번 환자 등이 방문한 후 연쇄·파생 감염 사례가 여럿 나온 곳이다.

감염경로는 인천 세움학원 강사(25세 남성, 미추홀구 15번)→ 세움학원 수강생(16세 남성, 미추홀구 17번)→미추홀구 21번→미추홀구 24번→관악구 56번으로 추정된다.

강북구에서는 전날 오후 미국으로부터 입국해 검사를 받았던 인수동 거주 48세 남성이 관내 10번 환자로 확진돼 서울의료원으로 이송됐다.

관악구 56번과 강북구 10번은 서울시가 23일 오전 10시 기준 집계치로 발표한 서울 발생 확진자 누계 762명에 포함되어 있지 않은 신규 환자다.

limhwasop@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