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치료제 연구에 범정부 지원…민관협의체 구성 논의
코로나19 치료제 연구에 범정부 지원…민관협의체 구성 논의
  • 김잔디
  • 승인 2020.03.2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치료제 연구에 범정부 지원…민관협의체 구성 논의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쓰는 백신, 치료제 개발 연구를 지원하기 위한 민관협의체가 구성될 전망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7일 국립중앙의료원에서 보건복지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중앙임상위원회, 유관 학회가 모인 '코로나19 부처 및 민관 협력연구 강화를 위한 회의'를 열어 이러한 안건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의료계에서는 대한감염학회, 대한화학요법학회,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가 참여했다.

이들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진단·백신·치료제 연구개발을 위해 정부와 민간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협의체의 필요성을 논의했다. 또 국가 차원의 연구 협업을 통한 효율성 증진 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방대본은 범정부와 의료계가 모두 참여하는 민관 협의체 구성을 통해 코로나19 대응하기 위한 연구기반이 강화되고 연구성과가 신속하게 도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코로나19 치료제 연구에 범정부 지원… (CG)
[연합뉴스TV 제공]

jandi@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