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조현준 회장, 해외출장 귀국 후 자가격리
효성 조현준 회장, 해외출장 귀국 후 자가격리
  • 김영신
  • 승인 2020.03.26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진은 아냐…자가격리로 재판 기일 연기

효성 조현준 회장, 해외출장 귀국 후 자가격리

코로나19 확진은 아냐…자가격리로 재판 기일 연기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효성[004800] 조현준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자가격리 중인 것으로 26일 알려졌다.

법조계와 재계에 따르면 조 회장은 최근 해외출장을 다녀온 뒤 코로나19 확진은 아니지만 선제적 조치 차원에서 입국후 자가격리를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조 회장은 서울고법에서 횡령·배임 혐의 사건 항소심 재판을 받고 있다.

조 회장이 자가격리 상태라 법정에 출석할 수 없어 변호인은 전날로 예정돼 있던 재판 기일을 변경해달라고 법원에 요청했으며 이에 따라 공판은 다음 달 8일로 연기됐다.

조현준 효성 회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shiny@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