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넘버3' 박봉주, 보름만에 공개활동…건강이상설 불식
'북한 넘버3' 박봉주, 보름만에 공개활동…건강이상설 불식
  • 류미나
  • 승인 2020.01.16 2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한 넘버3' 박봉주, 보름만에 공개활동…건강이상설 불식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지난 연말 휠체어에 탄 모습으로 건강이상설이 제기됐던 '북한 서열 3위' 박봉주 노동당 부위원장이 16일 공개행사에 나서며 건재를 확인했다.

조선중앙통신과 조선중앙TV 등은 이날 박 부위원장을 포함한 당·정 간부들이 '2019년 농업부문 총화회의' 참가를 위해 평양을 찾은 농민들의 숙소를 격려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박 부위원장은 앞서 지난 12월 28∼31일 열린 노동당 제7기 제5차 전원회의 기간 주석단에 등장하지 않아 올해 80세로 고령인 그의 건강에 문제가 생겼거나, 세대교체 차원에서 정치국 상무위원 등 요직에서 물러난 게 아니냐는 등 다양한 관측이 제기됐다.

그러나 중앙통신은 회의 마지막날 박 부위원장이 서면토론에 참여했다고 보도하면서 김재룡 총리 앞에서 호명했고, 휠체어를 타고 참석한 사진이 공개되면서 건강이상으로 주석단에 착석하지 못했을 뿐 정치적 위상에는 변화가 없음을 확인했다.

김정은 위원장이 주재한 당 전원회의에서조차 거동에 불편함을 숨기지 못할 정도였던 그가 보름여 만에 당과 내각 간부들을 이끌고 단독활동에 나선 것이어서 눈길을 끈다.

박봉주, 휠체어 타고 등장
(서울=연합뉴스) 북한 권력서열 3위인 박봉주 노동당 부위원장이 김정은 위원장이 직접 주재한 당 중앙위원회 제7기 5차 전원회의 4일 차 회의에 참석한 것으로 1월 1일 조선중앙TV를 통해 확인됐다. 사진은 박봉주가 기념촬영을 위해 휠체어를 타고 등장하는 모습. 2020.1.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당시와 비교하면 상당 수준 건강을 회복했으리라는 추측은 가능하지만, 이날 중앙TV 영상 등에서 박 위원장의 모습은 확인되지 않아 실제 회복 정도를 가늠하기는 어렵다.

총화회의 참가자 숙소 방문에는 리만건·리일환·최휘·박태덕·박태성 당 부위원장과, 김일철 내각부총리 겸 국가계획위원장, 고인호 내각부총리 겸 농업상 등이 동행했다.

간부들은 방문에서 "정면돌파전의 주타격 전방에서 과학농법을 틀어쥐고 다수확 열풍을 세차게 일으켜나가는 선구자, 참된 애국농민이 될 것을 당부했다"고 중앙통신은 전했다.

minaryo@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