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원장 "라임 실사 결과 1월 말∼2월 초 나올 것"
금융위원장 "라임 실사 결과 1월 말∼2월 초 나올 것"
  • 김남권
  • 승인 2020.01.16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위원장 "라임 실사 결과 1월 말∼2월 초 나올 것"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성서호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16일 라임자산운용의 펀드 환매 중단 사태와 관련해 "(삼일회계볍인의) 실사 결과가 1월 말이나 2월 초쯤 나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은 위원장은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연 저축은행업 최고경영자(CEO) 간담회 후 기자들과 만나 "회계법인이 실사하는 과정이 생각보다 길어졌다"며 이같이 밝혔다.

삼일회계법인은 지난해 11월부터 라임자산운용의 3개 모펀드와 157개 자펀드에 대해 실사를 벌이고 있다.

은 위원장은 "(펀드) 상환 계획과 대책이 무엇이냐는 얘기가 있는데 거기(실사)까지를 해야 완결성이 있다"며 "완결성을 갖추고자 해서 늦어진 것이지 우리(금융당국)가 방치하거나 숨기지는 않았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전날 라디오 방송과 인터뷰에서 "9억원 이상, 15억원 이상 등 두 단계로 제한을 둔 대출 기준을 더 낮추는 문제도 고민해야 할 것"이라고 한 발언에 대해 공감대가 있었는지를 묻는 말에 "지난해 12월 16일에 대책을 발표할 때 부동산 시장이 안정화하지 않으면 더 강력한 추가 대책을 하겠다고 이미 얘기했다"고 답했다.

이어 "현재까지는 모니터링 상태고 평가하기 이르지만 (12월 16일에 발표한) 대책이 잘 스며들고 있다"며 "더이상 정책을 안 썼으면 좋겠는데 안 쓴다는 전제는 (집값이) 안정된다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은성수 금융위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kong79@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