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걸, 국립묘지 안장 친일행위자 이장 추진
김홍걸, 국립묘지 안장 친일행위자 이장 추진
  • 이보배
  • 승인 2020.07.01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홍걸, 국립묘지 안장 친일행위자 이장 추진

더불어민주당 김홍걸 의원이 2020년 6월 24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여당의원 간담회에 참석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홍걸 의원이 1일 친일 반민족 행위자와 서훈이 취소된 사람을 국립묘지 밖으로 이장하도록 하는 국립묘지설치 및 운영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개정안은 친일반민족행위 진상규명위가 결정한 친일반민족행위자와 서훈 취소자에 대해 국가보훈처장이 국립묘지 밖으로 이장하도록 명할 수 있도록 규정했다.

이에 응하지 않을 경우 친일행위와 서훈 취소 등을 알리는 별도의 안내 표식을 설치하도록 했다.

김 의원은 "국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들과 친일반민족행위자가 함께 국립묘지에 안장된 것은 국민 정서에 맞지 않는 일"이라고 밝혔다.

bobae@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