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올해 임금 2.5% 인상…LG전자는 3.8%
삼성전자, 올해 임금 2.5% 인상…LG전자는 3.8%
  • 최재서
  • 승인 2020.03.27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올해 임금 2.5% 인상…LG전자는 3.8%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올해 임금을 2.5% 인상하기로 했다. LG전자[066570]는 3.8% 인상한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노사협의회는 지난 26일 올해 임금인상률을 2.5%로 합의했다. 고과에 따라 인상률이 이보다 높을 수도 있다.

앞서 삼성전자는 2015년 임금을 동결했고, 2016년에는 2%, 2017년 2.9%, 2018년과 2019년에는 각각 3.5% 인상했다.

회사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슈 등으로 경제 불확실성이 높지만 노사가 서로 양보해 협상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올해 임금 2.5% 인상
[연합뉴스 자료사진]

삼성전자는 이 밖에 임금피크제 적용도 만 55세에서 올해 만 57세로 연장하기로 했다.

LG전자도 최근 노조와의 임금 단체협약 협상을 통해 생산직 임금을 3.8% 인상하기로 합의했다. 난임 휴직도 새로 도입해 최대 3개월의 무급 휴직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LG전자는 31년 연속으로 무분규 임단협 타결을 이어오고 있다. 작년에는 생산직 임금 인상률이 4.3%였다.

acui721@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