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코로나19 확진 7명 추가…의사 또 감염
베트남 코로나19 확진 7명 추가…의사 또 감염
  • 민영규
  • 승인 2020.03.26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코로나19 확진 7명 추가…의사 또 감염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베트남에서 24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7명 늘어 누적 확진자가 140명을 넘어선 가운데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던 의사가 또 확진 판정을 받아 보건 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25일 베트남 정부 웹사이트 등에 따르면 베트남 보건부는 24일 코로나19에 7명이 새로 감염돼 누적 확진자가 141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1명은 하노이 시내 중앙 열대병 병원에서 코로나19 환자에게 산소호흡기를 씌워준 20대 의사다. 23일에도 중앙 열대병 병원 의사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보건 당국은 또 간호사 2명과 퇴원한 환자 1명이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하노이 박마이 병원 의료진과 환자 5천명 전체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응우옌 쑤언 푹 총리는 식량 안보 확보를 위해 오는 28일까지 쌀 수출을 잠정 중단하고 쌀 보유량과 수출에 따른 수급 상황을 보고하라고 산업통상부에 지시했다.

인도, 태국에 이어 세계 3위 쌀 수출국인 베트남은 지난해 쌀 637만t을 중국과 필리핀, 아프리카 등지로 수출했다.

베트남에 코로나19 모양 버거 등장
[AP=연합뉴스 자료 사진]

이런 가운데 하노이 시내 한 식당에서 코로나19 모양 버거를 출시해 인기몰이하고 있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youngkyu@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