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퇴소' 우한 교민 환송…"일상의 행복 누리시길"
정 총리, '퇴소' 우한 교민 환송…"일상의 행복 누리시길"
  • 설승은
  • 승인 2020.02.15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천 임시생활시설 방문…"진천·음성군민 정말 감사"
진천 중앙시장서 '진천 쌀' 구매…"소상공인 어려움 완화 위해 노력"

정 총리, '퇴소' 우한 교민 환송…"일상의 행복 누리시길"

진천 임시생활시설 방문…"진천·음성군민 정말 감사"

진천 중앙시장서 '진천 쌀' 구매…"소상공인 어려움 완화 위해 노력"

환송 인사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진천=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15일 오전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을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원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1차 전세기편으로 귀국해 14일간의 격리 생활을 마치고 퇴소하는 교민들을 환송하고 있다. 2020.2.15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15일 충북 진천을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서 귀국해 격리 생활을 마친 교민들을 환송하고 지역 주민에 감사를 표했다.

정 총리는 이날 우한 교민들의 임시 생활시설인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을 방문, 2주간의 격리 생활을 끝내고 퇴소하는 우한 교민 173명에게 격려의 인사를 전했다.

정 총리는 임시 생활시설의 안내방송을 통해 "교민들께서 2주간 답답하고 불편하셨겠지만,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정부의 방역 방침에 적극 협조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생거진천'이라는 말이 있듯이 '좋은 땅, 후덕한 인심'의 고장인 진천에서의 생활이 의미 있는 시간이 되었기를 바란다"며 "건강 관리에 유의하고 일상의 행복을 누리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귀가하는 교민들이 탄 버스를 향해 손을 흔들면서 송별 인사를 하기도 했다.

정 총리는 아울러 행정안전부 관계자로부터 임시 생활시설 운영 현황을 보고받고, 이곳에서 근무한 정부합동지원단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정 총리는 "우한 교민들과 동고동락하면서 임신부와 어린이들까지 세심하게 챙겨준 정부합동지원단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충분한 휴식을 취한 뒤 건강하게 본래 업무에 복귀하라"고 당부했다.

'고생하셨습니다'
(진천=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우한 교민들이 2주간의 격리 생활을 마치는 15일 오전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을 찾은 정세균 국무총리가 경찰과 의료진 등 봉사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0.2.15 kjhpress@yna.co.kr

정 총리는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정문에 설치된 진천·음성군 재난안전대책본부 현장상황실도 방문했다.

정 총리는 이곳 관계자들에게 "지역 주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우한 교민들이 건강한 모습으로 귀가할 수 있도록 애써준 노고에 감사하다"며 "코로나19 상황 종식과 지역사회의 일상 회복, 활력 제고를 위해 함께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고마운 마음을 담아'
(진천=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우한 교민들이 2주간의 격리 생활을 마치는 15일 오전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을 찾은 정세균 국무총리가 현장 상황실에 진천 주민들을 향한 고마움을 담은 메시지를 적어 붙이고 있다. 2020.2.15 kjhpress@yna.co.kr

정 총리는 노란색 메모지에 '진천·음성군민 여러분 정말 감사합니다'라는 문구를 적어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정문에 설치된 게시판에 붙이기도 했다.

정 총리는 이어 인근에 있는 진천 중앙시장을 찾아 지역경제 상황을 살피고,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정 총리는 시장 상인회관에서 지역 주민, 상인 대표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여러 우려에도 교민들을 잘 맞아줘 감사하다"며 "진천 시민단체들의 적극적인 봉사활동과 충북도와 진천·음성군 공직자들의 적극적 지원이 우한 교민들의 성공적인 퇴소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통시장이 활발하게 발전해야 지역 발전으로 연결된다"며 "최근 전통시장을 비롯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이 있지만 이 어려움을 완화하고 활발한 경제활동이 이뤄질 수 있도록 가능한 한 모든 노력을 펼치겠다"고 약속했다.

정 총리는 이날 시장을 돌면서 진천 쌀 등을 비롯한 물건들을 구입하고 붕어빵을 시식하며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날 구매한 물품들은 지역 복지시설에 전달됐다.

'맛이 최고'
(진천=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15일 오전 충북 진천군 중앙시장을 찾아 국화빵을 맛보고 있다. 2020.2.15 logos@yna.co.kr

ses@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