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학연-UAE 중앙수의학연구소 6일 메르스 심포지엄
화학연-UAE 중앙수의학연구소 6일 메르스 심포지엄
  • 박주영
  • 승인 2019.12.04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학연-UAE 중앙수의학연구소 6일 메르스 심포지엄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한국화학연구원 신종바이러스융합연구단과 아랍에미리트(UAE) 중앙수의학연구소(CVRL)는 6일 대전 화학연 디딤돌플라자 강당에서 공동 메르스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행사는 '한국과 중동의 메르스 연구개발 최신 동향'을 주제로 중동 최대 수의학 전문연구기관과 메르스 연구개발 동향을 교류한다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울리치 베르너리 CVRL 박사, 성백린 연세대 교수, 김성준 신종바이러스융합연구단 박사, 김승택 파스퇴르연구소 박사 등 국내외 메르스 원인균 코로나바이러스 연구 전문가들이 참석한다.

울리치 베르너리 박사가 '중동 지역의 메르스 발생 현황'을 주제로 기조강연을 한 뒤 성백린·김연숙(충남대병원) 교수가 각각 '신종 바이러스 대응을 위한 바이러스 유사 입자와 나노입자를 활용한 신규 백신 플랫폼', '한국의 메르스 발생 임상 특징과 이후 3년 간의 면역학적 반응 추적 연구'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 '메르스 진단', '메르스 백신', '메르스 치료제'를 주제로 한 연구 세션이 진행된다.

jyoung@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