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패션 '알라이아', 갤러리아 명품관에 첫 단독매장
삼성물산 패션 '알라이아', 갤러리아 명품관에 첫 단독매장
  • 윤지현
  • 승인 2019.12.03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물산 패션 '알라이아', 갤러리아 명품관에 첫 단독매장

(서울=연합뉴스) 윤지현 기자 = 삼성물산 패션 부문은 3일 프랑스 의류 브랜드 '알라이아'가 서울 강남구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에 첫 단독 매장을 열었다고 밝혔다.

전설적인 디자이너 아제딘 알라이아가 1982년 시작한 알라이아는 여성스럽고 독창적인 스타일로 미셸 오바마, 브리지트 마크롱 등 영부인들에게 사랑받는 브랜드로 잘 알려져 있다.

국내에서는 삼성물산 패션 부문의 '10 꼬르소 꼬모 서울'이 2008년부터 알라이아 독점 사업을 전개해왔다. 이번 단독 매장 개장 전까진 '10 꼬르소 꼬모' 서울 청담점과 롯데백화점 에비뉴엘점에서만 판매됐다.

알라이아는 단독 매장을 통해 시그니처 펀칭백 등 가방 제품과 의류를 다양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알라이아 단독 매장 개장
[삼성물산 제공]

yjh@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